디지털 자산 핀테크 기업, 더 베이지안 그룹(The Bayesian Group) 출범

digital-asset-fintech-company-the-bayesian-group-launches-BA

더 베이지안 그룹(The Bayesian Group)은 세계를 제한 없이 자유로운 디지털 중심의 금융 미래로 나아가게 하겠다는 단일한 목표를 가지고 전략적으로 연합한 기업들의 결합으로 이루어진 세계적인 디지털 자산 핀테크 이니셔티브입니다. 더 베이지안 그룹은 현재, 뚜렷한 차이를 보이는 두 개의 기둥, 즉

  1. 이전에 페이케이스 파이낸셜(Paycase Financial)의 OTC 파트장이었던 스티븐 월트(Steven Walt)가 이끄는 베이지안 마켓(Bayesian Markets)과 내셔널뱅크(National Bank, 캐나다)를 통해 운영되고 있습니다. 베이지안 마켓의 마켓 메이킹(Market Making) 서비스는 자기거래 봇을 사용하여 다수의 거래소에서 특정 디지털 자산을 여러 번 주문하여 전체적인 유동성을 향상합니다. 유동성 공급(Liquidity Provision) 서비스는 진입/진출의 갈림길에 있으며 규제가 적용된 디지털 자산에 대량의 유동성을 제공하여 해당 자산의 활용과 광범위한 채택이 가능하게 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OTC(Over The Counter, 장외거래)는 시장 가격에 영향을 주지 않으면서, 깊은 유동성 풀(liquidity pool)과 자기거래 알고리즘에 접근할 수 있도록 하여 많은 금액의 디지털 자산을 판매 및 구매할 수 있도록 합니다.
  2. 베이지안 펀드(Bayesian Fund): 베이지안 그룹에 입사하기 전에 Cl 인베트트먼트(CI Investments)의 고정수입 부서 부서장으로 재직하며, 소매 고객 및 기관 고객을 위해 국제 고정수입 및 외환 자산 150억 달러를 관리했던 카미아 하자베(Kamyah Hazaveh)가 이끌고 있습니다.

백엔드에서는 토론토에 기반을 둔 그룹이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하고 거래하며 데이터를 저장합니다. 이들은 이더리움, BTC 코어, BCH, 라이트코인을 평가한 후 비트코인 SV 프로토콜을 이용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이 결정에 영향을 미친 요소는 다양했으나, 결정의 핵심에는 네트워크의 확장 가능성 때문이었습니다.  더 베이지안 그룹은 모든 것이 토큰화되고 거래할 수 있는 세계를 믿으며, 이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모든 진입 장벽을 없앨 수 있도록 수수료가 가능한 한 낮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더 베이지안 그룹(The Bayesian Group)의 CEO이자, 하버드 컴퓨터 공학과를 졸업했으며 법률과 헤지펀드에서의 경력을 가지고 있는 로이 버나드(Roy Bernhard)는 다음과 같이 언급했습니다. “저희가 운영한 지 얼마 되지 않았습니다. 저는 그동안 디지털 통화의 세계에서 누구나 아는 이름을 가지고 일하면서 저희가 반드시 옳은 일을 해야 한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저희는 앞으로 몇 주 동안 저희 서비스가 진정으로 특별한 이유에 관해 더 자세한 사항을 공개할 예정입니다. 저희는 저희가 디지털 자산 거래에서 판도를 바꿀 알고리즘과 기능을 갖추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베이지안 그룹 정보:

더 베이지안 그룹(The Bayesian Group)은 핀테크 및 디지털 자산 투자 시장에서 운영 중인 기업들이 모인 공동 사업체입니다.  베이지안 랩스(Bayesian Labs)에서는 소프트웨어, 시장 조사, 거래 알고리즘을 제작합니다. 베이지안 마켓(Bayesian Markets)에서는 이러한 기술과 시장 조사를 바탕으로 마켓 메이킹, 유동성 공급, OTC 데스크와 같은 금융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베이지안 펀드(Bayesian Fund, 분할 포트폴리오)는 전용 알고리즘을 활용하여 기관 투자자에게 대규모 수익을 제공하는 알파 세대 A.I(인공지능) 기반 헤지 펀드입니다.  더 베이지안 그룹은 규제가 적용되면서 개인 정보를 보호하는 안전한 국제 경제에서 디지털 자산이 갖는 힘을 전 세계에 보여주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